Kim Chooja Official WebSite                   
  | 프로필 | 앨범 | 갤러리 | 스크랩 | 자유게시판
Untitled
 message board
자유게시판
작성자 어린양 ()
작성일 2008-01-31 (목) 12:38
ㆍ조회: 2029  
열망합니다..
어렴푸시 기억이 납니다만..그 당시(60년대 말인가??) 흑백 TV에서 쑈프로그램인것 같은데
 
김추자님이 머리를 질끈 동여메고 맴발로 춤을 추면서 노래를 불렀던것 같습니다.
 
그 때 제목이 아마 '개구리 노총각"인것 같기도 하구요..
 
참 그 땐 보면서도 좀 민망한듯 그렇게 봤던 것 같아요..신기한 듯..어찌 저렇게 부를 수가 있을까?
 
지금 생각하니 너무나 앞서간 음악들 이었던것 같군요..
 
세월이 많이 흘렀습니다만 현재의 그 모습을 사랑하고 존중하겠습니다.
 
김추자님! 많은 사람들의 열망을 저버리지 마시고 모습을 멀리서나마 한번 뵐 수 있는 한을 풀어 주시길 간청합니다.
 
   
  0
1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93 행복합니다 2008-08-13 2039
292 잘 지내고 계시죠? 서 인 2008-08-03 1951
291 김추자님 앨범에 관한 질문을 드립니다. 김형진 2008-07-30 1920
290    Re..답변 김형진 2009-09-27 1381
289 늘 짝사랑하고있어요. 올드팬 2008-06-25 2021
288 -김추자씨 정말 아깝다- 요하네스 2008-06-25 2654
287 공연하는 모습 꼭 다시 보고 싶습니다 이상호 2008-05-20 2218
286 악보도 올려주시와요 김규석 2008-05-19 2205
285 오늘은 저의 행운의 날 입니다 mr park 2008-05-18 2349
284 건강하세요 혼의 목소리를 이렇게 뵈올수 있다니 최 대규 2008-05-10 2076
283 왜 아니올까.. 하종길 2008-05-08 2124
282 지금 근황 넘 궁금 하종길 2008-05-08 2590
281 아쉬움을 많이 남겼던 가수,,, 이재학 2008-04-19 2126
280 우리가요 한세기를 수놓았던 가수 크리슈나 2008-04-19 2149
279 안녕하세요, 영화작업실 달이라고 합니다. 변해원 2008-04-11 2630
278 안녕 하세요^^중국북경(베이징)입니다^^ FANTASY 2008-04-01 2096
277 아련한 추억 아리조나에서 2008-03-28 2388
276 오래만입니다. 곽윤일 2008-03-21 1992
275 2008 국내, 해외 초청공연팀(한국이벤트공연기획) 왕지민팀장 2008-03-15 2082
274 노래 잘 듣고 갑니다 김연주 2008-02-21 1940
273 연모 김규석 2008-02-13 2037
272 김추자 Forever 팬까페 소개 까페지기 2008-02-07 3995
271 열망합니다.. 어린양 2008-01-31 2029
270 컴백리싸이틀 아짐니 2008-01-16 2029
269 바브라 스트라이전드를 뛰어넘는... 꿈돌이 2008-01-16 2084
12345678910,,,21

Copyright ⓒ 2001 Brothers Entertainment(USA),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