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m Chooja Official WebSite                   
  | 프로필 | 앨범 | 갤러리 | 스크랩 | 자유게시판
Untitled
 message board
자유게시판
작성자 김지현 (김지현)
작성일 2011-01-06 (목) 00:22
ㆍ조회: 1783  
유치원때부터 좋아한..;;;
안녕하세요. 이곳에 가입은 꽤 오래전에 했는데..
 
부끄러워서...ㅎㅎ
 
저는 올해 34살의 김추자선생님의 팬입니다.
 
제가 김추자선생님을 처음 알게 된건 유치원 다닐때 어머니가 들으시던 전축의 봄비에서 였어요.
 
지금은 이밤이 가면..과 무인도, 늦기전에를 가장 좋아합니다.
 
 
제가 김추자선생님을 좋아하다보니, LP나 오래된 CD도 모으고 합니다.
 
 
어리지만, 모임이나 김추자선생님의 음악을 함께 할 수 있는 곳이면..어디든 참가하고 싶습니다.
 
잘부탁드립니다!!!!
   
이름아이콘 이춘우
2011-02-14 09:51
부끄러움을 비교한다면 저 입니다.  70-80년을 언급하면서 진솔한 나눔의 장이 없었습니다. 애정과 김추자 선생님의 애뜻함에 저역시 들려오던 전축의 신비가 아니라도 [봄비]라는 박인수의 뇌격을 맞아 그런 맛이간 상태입니다.
하지만 글올리신 상태 그대로 온전하십시오. 당신은 김추자 선생님을 좋아하다보니 , LP,CD 등의 추억과 김추자라는 인물을 좋아한다 했습니다. 뜨거운 글입니다. 언제 이렇게 답하고 그리울까...
   
 
  0
1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401 감격... [1] 이재흠 2011-10-18 1465
400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전착실 2011-09-30 1531
399 추억 묘유 2011-09-27 1420
398 보고 싶습니다, 그대를 이진태 2011-09-24 1532
397 저도 김추자예요 김추자 2011-09-22 1848
396 행복합니다. 오늘을 살며.. 이춘우 2011-08-16 1451
395 무더위에 들어도 님의 노래는 시원합니다. 이지혜 2011-07-24 1409
394 다시없을 그대 추자님 이화 2011-06-23 1539
393 20세기 한국을 대표하는 가수 김승우 2011-05-30 1527
392 영혼을 담아 노래하는 그대여! 김규석 2011-05-14 1547
391 김정미와김추자 이춘우 2011-04-17 2128
390 김추자라를 읽지 못한다면.. 이춘우 2011-02-20 1922
389 김추자 팜므스탈, 나의 누이.. 이춘우 2011-02-20 2328
388 위대한 가수.. 영혼이 담긴 목소리 김경희 2011-02-17 1856
387    Re..위대한 가수.. 영혼이 담긴 목소리 이춘우 2011-02-18 1853
386 나이들어 갈수록 점점 좋아지는 님의 노래입니다 어부아내 2011-02-14 1723
385    Re..나이들어 갈수록 점점 좋아지는 님의 노래입니다 이춘우 2011-02-18 1563
384 방가 김환수 2011-02-13 1763
383 김추자님은 지금 어디에 서흥석 2011-01-31 2614
382 이밤이 가면 - 가사 김지현 2011-01-06 1823
381 유치원때부터 좋아한..;;; [1] 김지현 2011-01-06 1783
380    Re..유치원때부터 좋아한..;;; 이춘우 2011-02-14 1560
379 그립습니다 김추자컴백쇼 의 용춤 윤진선 2010-12-17 2104
378 김추자는 김추자.. 이춘우 2010-12-08 1872
377 김추자 선생님 일휘 2010-12-03 1897
12345678910,,,22

Copyright ⓒ 2001 Brothers Entertainment(USA),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