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m Chooja Official WebSite                   
  | 프로필 | 앨범 | 갤러리 | 스크랩 | 자유게시판
Untitled
 message board
자유게시판
작성자 이춘우 (세상을보면)
작성일 2011-02-20 (일) 17:17
ㆍ조회: 2575  
김추자라를 읽지 못한다면..
5개의 초상필름중에 어느 시기를 방점을 찍어 김추자를 정의할 수 없습니다. 최소 90여편의 오디오만을 듣더라도
1번의 필름처럼 청순하고 늘어뜨린 긴머리와 사색적인 배경과 볼살이 도발적이기 까지한 여동생의 그녀의
이미지 그자체.
2-3번필름-7080년의 대단한 신화.,스스로의 성장과 아이덴티티의 나눔이 이시기에 있었다고 반추합니다. 우아함과 의연함..상반된 김추자 그녀의 또다른 면모를 알게 합니다. 6번의 성형수술을 했다고 최근의 방송에서 말씀하시고 끝나지 않은 열정도 말씀하셨다고 하더군요. 그 6번의 변모를 눈치채지 못할 정도로 대중의 바뀌었음도 변화입니다. 일례로 정치학 박사인 부군께서 단지 정치적 소신(?)과 끝내 마무리 못할 의견을 갖고 계셨다면 두분과 후세,역사는 요원할 겁니다. 한국계 미소라 히바리의 맑고 청아한 음색과 존바에즈의 자연과 저항의 노래, 나마무스꾸리의 신이 준 가장 지적인 노래를 함께 하면서도 김추자는 왜 대중인가? 왜 대중이어야만 하는 가의 화두는 쉽고도 명백합니다. 묻죠. 답하세요..
단지 부르고 그녀를 떠올리세요.
   
  0
1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414 요즘 활동은 어떠신지요? [2] 김인 2012-11-14 2085
413 다시 듣고싶네요... [2] 김순근 2012-08-23 2176
412 보미의 주인공 [1] 김갑원 2012-06-28 2009
411 아련한 추자님,, 이상봉 2012-05-26 2165
410 그리움 유흥식 2012-05-19 1865
409 영광입니다 [2] 윤홍식 2012-04-20 2181
408 인체 디자이너 장광호 2012-04-17 2063
407 선배님... [1] 지우 2012-03-17 2417
406 세월은 덧없기만 하는가... 이춘우 2012-03-12 2437
405 감동과 환희 이상태 2011-12-15 2405
404 언제나 건강하세요 [1] 이용주 2011-12-09 2577
403 저무는 바닷가 [1] 황인준 2011-12-07 3016
402 지금 들어도 너무나 새로운 그너의 노래들 Rosa 2011-10-31 2667
401 감격... [1] 이재흠 2011-10-18 2160
400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전착실 2011-09-30 2265
399 추억 묘유 2011-09-27 2077
398 보고 싶습니다, 그대를 이진태 2011-09-24 2275
397 저도 김추자예요 김추자 2011-09-22 2567
396 행복합니다. 오늘을 살며.. 이춘우 2011-08-16 2077
395 무더위에 들어도 님의 노래는 시원합니다. 이지혜 2011-07-24 2061
394 다시없을 그대 추자님 이화 2011-06-23 2159
393 20세기 한국을 대표하는 가수 김승우 2011-05-30 2152
392 영혼을 담아 노래하는 그대여! 김규석 2011-05-14 2128
391 김정미와김추자 이춘우 2011-04-17 2751
390 김추자라를 읽지 못한다면.. 이춘우 2011-02-20 2575
12345678910,,,22

Copyright ⓒ 2001 Brothers Entertainment(USA),
All Rights Reserved.